메뉴

청년 Youngs

전체기사 보기

기후 위기 허구론 출판 기념회 및 기후영화 '냉정한 진실' 부산 시사회 개최

29일, 부산 오션 스테이지에서 박석순 이화여대 명예교수와 행사 진행 기후 위기 담론의 허구성과 정치적 이해관계 비판 영화 '냉정한 진실' 박석순 교수, "잘못된 기후 선동이 오히려 사람들에게 악영향 미쳐"

지난 29일 오후 6시 30분, 부산 오션 스테이지에서 박석순 이화여대 명예교수의 저서 ‘기후 위기 허구론’ 출판 기념회 및 기후영화 '냉정한 진실'(원제 : Climate : The Movie 'The Cold Truth') 부산 시사회가 개최됐다. 이날 행사는 ▲바른청년연합 ▲한국자유환경총연맹 ▲기후변화진실포럼 ▲에포크미디어코리아가 주관했으며, ▲대한민국교원조합 ▲리박스쿨 ▲그린환경운동본부 ▲대한민국역사지킴이 ▲함께행복교육봉사단 ▲늘봄행복이강사회 ▲글로리사회협동조합 ▲국가교육개혁국민협의회가 주최했다. 또한 시사회에는 대한교조 조윤희 위원장, 우남공원 명칭회복 추진위원회 정성문 위원장, 국제신문 이흥곤 논설위원이 귀빈으로 참석했다. 이날 상영한 영화 '냉정한 진실'은 2007년 3월 영국 채널4에서 방영한 '위대한 지구온난화의 사기극'(원제 : The Great Global Warming Swindle)의 속편으로, 기후 위기 담론의 허구성과 이를 둘러싼 정치적 이해관계에 대한 비판에 대해 다루고 있다. 행사 시작에 앞서, '기후 위기 허구론'의 저자이자 '냉정한 진실'의 한국어 자막을 담당한 박석순 교수가 '사이비 과학으로부터 나라를 구하자'라는 강연 제